팝스타 테이트 맥레이, 첫 번째 정규 앨범 [i used to think i could fly] 발매!

한민호 기자 / 기사승인 : 2022-05-27 18:20:07
  • -
  • +
  • 인쇄
▲ 팝스타 테이트 맥레이, 첫 번째 정규 앨범 [i used to think i could fly]

[커머스뉴스=한민호 기자] 전세계가 주목하는 라이징 팝스타 테이트 맥레이(Tate McRae)가 첫 번째 정규 앨범 [i used to think i could fly]을 발매한다. 최근 누적 스트리밍 32억 회를 돌파했고, 권위있는 시상식 피플스 초이스(People’s Choice)의 신예 아티스트 부문에 노미네이션되는 등 지금 가장 뜨거운 행보를 보이고 있는 테이트 맥레이의 소식에 국내외 음악 팬들이 열광하고 있다.

테이트 맥레이는 무용수이자 유튜버로 활동하던 중 2017년 자작곡 영상 'Create With Tate' 시리즈를 선보이며 뮤지션으로서 이름을 알렸다.

이후 꾸준한 활동으로 유튜브 누적 조회수 1억을 돌파하는 동시에 '유튜브가 선정한 라이징 스타(YouTube’s Artist on the Rise)'에도 이름을 올리게 되었다. 데뷔 후 발표한 'stupid'는 틱톡에서 인기몰이를 하며 MZ세대 사이 유행곡이 되었고, 가장 큰 성공을 거둔 'you broke me first'는 빌보드 차트 17위, UK 차트 3위, 캐네디언 핫 100 8위에 누적 스트리밍 14억 회 대기록을 달성한 바 있다.

[i used to think i could fly]는 테이트 맥레이의 첫 번째 정규 앨범이다. 'she’s all I wanna be', 'what would you do?', 'feel like shit' 등의 선공개곡은 물론 타이틀곡 'don’t come back' 등 열 세 곡이 수록되었다.

주목할 점으로 타이틀곡 'don’t come back'은 넬리(Nelly)의 'Ride Wit Me'의 메인 멜로디를 차용한 곡으로 귀에 익숙한 멜로디가 친숙하게 다가오는 곡이며 테이트 맥레이의 목소리로 다시 태어난 버전에 팬들의 반응이 뜨겁다.

전세계가 주목하는 라이징 팝스타, MZ세대가 사랑하는 아티스트 테이트 맥레이의 앨범 [i used to think i could fly]는 현재 모든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에서 감상 가능하다.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