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비전도서관, 8월 야간 인문학 강좌 운영

최민정 기자 / 기사승인 : 2021-07-22 11:41:16
  • -
  • +
  • 인쇄
만화가 김보통의 평범하지만 특별한 한 만화가의 이야기


평택시 비전도서관, 8월 야간 인문학 강좌 운영


[커머스뉴스=최민정 기자] 평택시 비전도서관은 2021년 야간 인문학 강좌 '인문학의 숲'을 운영한다. 2009년 '통사람들의 인문학'으로 출발하여 131회를 맞이한 인문학 강좌는 다양한 분야별 강연을 통해 일상에서 삶의 가치를 찾고, 자기 성찰의 기회를 제공하는 비전도서관의 대표 프로그램으로 올해부터는 '인문학의 숲'으로 명칭을 변경해 운영한다.

오는 8월 19일 저녁 7시에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131번째 인문학 강좌에서는 '어른이 된다는 서글픈 일'을 주제로 만화가로 활동 중인 김보통 작가를 초청, 특별하지 않은 순간들도 삶의 일부였음을 고백한 책 내용처럼 평범하지만 특별한 한 만화가의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김보통 작가는 만화가, 수필가로 활동하고 있으며, 2013년 올레 웹툰 ‘아만자’로 데뷔했으며, 2014년 제14회 만화의 날 오늘의 우리 만화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2021년에는 평택시의 대표적인 시민독서운동인 「책 읽는 평택」 올해의 책 작가로 선정됐다. 저서로는 '어른이 된다는 서글픈 일', '나비의 모험', '아직, 불행하지 않습니다', '이거 보통이 아니네' 등이 있다.

8월 야간 인문학 강좌는 전화, 방문,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 가능하다.


[뉴스출처 : 경기도 평택시]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