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를 이끌 전 세계 동계올림픽 꿈나무들이 강원에서 모인다

한민호 기자 / 기사승인 : 2022-01-18 14:21:08
  • -
  • +
  • 인쇄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 2년 앞으로


강원도청


[커머스뉴스=한민호 기자] 미래를 이끌어갈 전 세계 꿈나무들이 모이는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Gangwon 2024 Winter Youth Olympic Games)’가 2년 앞으로 다가왔다.

이번 대회는 동계청소년올림픽 역사상 유럽을 벗어나 아시아 지역에서 열리는 첫 번째 대회로 2024년 1월 19일부터 2월 1일까지 14일간 ‘강원’이라는 이름으로 개최되며 역대 최다인 70여개국 1,900여명의 선수들이 찾는다. 평창, 강릉, 정선, 횡성 4개의 도시에서 ‘즐거움과 성장이 되는 스포츠, 공존과 화합으로 여는 평화로운 미래’를 비전으로 평화의 축제였던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 역사를 이어갈 예정이다.

청소년올림픽은 만15~18세의 미래세대들이 주역이 되는 대회로 스포츠 경기 외에 선수, 관계자, 지역 청소년을 대상으로 스스로 만들어가는 문화 및 교육프로그램 활동을 필수로 운영하도록 함으로써 다양한 경험을 쌓으며 교류하고, 배우고 성장하며 나눔을 지향하는 매우 의미 있는 스포츠 축제이다.

미국의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과 러시아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대학 시절 유니버시아드 대회에 선수로 출전했던 것은 이미 알려진 이야기이다. 스포츠를 매개로 훗날 세상을 이끌어갈 다양한 인재들이 서로 우정을 쌓고 영향을 주고받으며 성장하게 되는 학생들의 스포츠 축제는 기록에 방점을 두는 성인 올림픽과는 다른 가치와 의미를 지녔다.

강원도는 대회 2년을 앞두고 다음달 개최되는 베이징 동계올림픽 직후부터 본격적인 붐업 조성을 위한 홍보캠페인을 진행할 계획이다. 베이징 동계올림픽의 열기와 동계스포츠를 향한 관심을 2024 강원 대회로 이어가기 위한 준비를 시작했다.

당초, 대회 2년을 앞두고 기념식 및 전국적 붐업을 위한 K-POP 콘서트 등을 준비하던 강원도는 전격적으로 계획을 변경, ‘G-2년, 우리가 가는 길(가제)’이라는 특별한 글로벌 영상 콘텐츠를 준비하고 있다.

‘G-2년 기념 글로벌 영상 콘텐츠’는 K-POP 아티스트, 퓨전국악팀, 힙합댄스팀, 예술인, 청소년, 학생선수 들이 참여하여 강원도의 각 지역들을 찾아다니며 아름다운 풍광, 청소년들의 꿈과 도전, 성장일기에서 주고받은 영감 등을 4개의 특별한 여정으로 담아낼 계획이다. 해당 영상은 베이징동계올림픽 이후인 2월 말 전국을 대상으로 방영될 예정이며, 해외 116개국 송출과 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한 홍보에도 활용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지난 12월30일 김태욱 감독을 총감독으로 위촉하고, 청소년동계올림픽 2년전 기념행사 추진에 박차를 기할 수 있도록 했다.


[뉴스출처 : 강원도]

뉴스댓글 >